사람은 40세가 되면 그 전에는 느끼지 못하였던 노화 현상을 신체의 여러 부위에서 느끼게 됩니다. 눈 또한 예외는 아니어서 안구내 여러 부위에서 질환의 발생빈도가 증가합니다. 녹내장도 역시 나이가 들면 들수록 발생빈도가 증가합니다.

녹내장이란, 눈속에 있는 액체의 양에 따라 좌우되는 눈 내부의 압력 즉, 안압이 정상치(10-20mmHg)보다 높게 되어 눈이 딴딴해지면 망막의 시신경(섬유)에 장애를 일으켜 시야가 좁아져서 나중에 시력을 잃어버리는 질환입니다.

우리는 흔히 양쪽 눈으로 물체를 주시하므로 한쪽 눈이 나빠져도 다른 한쪽이 보충하여 주기 때문에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어느날, 한쪽 눈을 감고보니 세상이 안개낀 것 처럼 보여 깜짝 놀라게 되거나 안경점에 가봐도 눈에 맞는 안경이 없어서 불안을 느껴 안과를 찾아가면 매우 진행된 녹내장이란 경우를 흔히 볼수가 있습니다.

녹내장은 대부분 환자 자신은 잘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많고, 서서히 진행되어 실명에 도달하게 되므로 지속적인 검안과치료가 필요한 무서운 병입니다.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구미에서도 녹내장은 실명원인의 3위 이내에 포함되며 전체인구의 약 0.5-1.2 %정도가 녹내장 환자라고 합니다. 또한 녹내장의 조기발견 및 조기치료가 여러분의 시력을 유지시켜 앞으로의 생활을 원활히 하도록 하는데 매우 중요한 것입니다.

 

  1. 눈에 통증이 있거나, 충혈, 시력저하 등이 생기면 즉시 안과의사의 진찰을 받도록 하십시요.

  2. 항상 즐겁고 평온한 마음으로 생활하십시오. 감정의 동요로 영향받기 쉬운 병이므로 절대로 흥분하지 않도록 주의 하십시오.

  3. 규칙적인 생활을 하고 잠을 충분히 자며, 목이 졸리고 몸을 팽팽하게 압박하는 옷을 입지 마십시오.

  4. 술,담배를 끊어야 하며, 한꺼번에 물을 많이 마시지 않도록 하고, 변비가 생기지 않도록 주의하 십시오.

  5. 어두운 곳에서 작업이나 독서를 하지 말고, 영화나 TV를 오랫동안 계속하여 시청하지 마십시오

  6. 녹내장은 추운 겨울이나 무더운 여름에 발작하기 쉽습니다. 기온 변화에 매우 유의하여햐 합니다

  7. 눈은 매우 예민하고 세밀한 기관이기 때문에 일단 치료가 된 녹내장이라도 뚜렷한 원인없이 재 발되기 쉽습니다. 따라서 안과의사의 지시에 따라 일생동안 정기적으로 눈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8. 안과의사가 아닌 다른 의사에게 진찰을 받을 경우 사용 중인 녹내장약을 반드시 알려야 합니다.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90-4 지하철 2호선 신정네거리역 2번 출구앞 신한은행 2층 Tel : 02-2694-0775 Fax : 02-2694-2975
Copyright ⓒ 2002 by 밝은서울안과 all rights reserved.